소니, 모노리스 디자인의 브라비아 NX700을 내보이다. 디스플레이 이야기

소니, 2010 ‘브라비아 NX700 시리즈’ 출시 (모니터4U)

ⓒSONY



소니 브라비아 신 제품은 NX시리즈가 됩니다.

개인적으로는 EX제품군이 먼저 들어올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기본적으로 한국에서 소니의 방향은 저가 양산 제품군보다는 어느 정도 프리미엄군 제품군을 잡는 것이 아닐까 생각이 드네요.

NX700시리즈는 기본적으로 모놀리틱 디자인과 독특한 스탠드가 매력적인데,(별매품 T_T) 3D기능이 빠져있는 것이 흠입니다. 제품은 120Hz지원의 제품군이고 아직 240Hz지원의 NX800이나 LX800과 같은 제품은 이야기가 없습니다만 금방 나오지 않을까 하네요. 기본적으로 삼성의 C6000 제품군과 경쟁할 제품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가격적 부분에서도 저 정도면 만족입니다. 일본 쪽 제품군이 19만엔 25만엔으로 구성되어 있다는 것을 생각하면 나름 양심적인 가격이란 생각도 들고 말이죠. 개인적으로는 보급형인 EX시리즈가 먼저 가격적인 경쟁을 벌였으면 하지만, 규모면에서 국내업체와 상대가 안 되는(여기는 삼성, LG의 본진이니 -_-;) 소니 코리아 입장에서는 NX, LX, HX의 고가 제품군으로 프리미엄 마켓을 하는 것이 더 유리하겠지요. 빨리 3D지원 제품군도 들어왔으면 합니다.



다만, 스탠드 가격은 조금만 더 쌌으면 이란 느낌이... T_T


PS. 그런데 저런 모노리스, 혹은 모놀리틱 디자인은 LG의 보더리스가 먼저 아닐까 싶은데 말입니다 ^^;; LG가 드디어 트랜드를 잡았나 싶지만 왠지 완성품은 소니가... T_T



덧글

  • 모로 2010/03/24 04:45 # 답글

    디자인은 소니가

    a/s는 OTL ㅠ.ㅠ
  • 로리 2010/03/24 09:40 #

    AS문제는 외국계 기업의 고질병이죠
  • dd 2010/04/10 00:42 # 삭제 답글

    옛날 브라비아X 플로팅디자인도 그러고 소니디자인은 참신하고 이쁘네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8 대표이글루_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