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 MotoGP 챔프의 면허따기... 바이크&자동차 이야기


로렌조 이륜면허증 따기 위해 학원에서 강습을? (온 로드 존)


Lorenzo practices for bike license test (MotoGP.com)

1987년생인 호르헤 로렌조는 이미 2010년 야마하 팩토리팀에서 우승을 한 세계에서 가장 바이크를 빠르게 모는 인간 중에 한 명입니다. 최연소 MotoGP 챔프라는 타이틀인 있는 사람이지만... 안타깝게도 여러 이유로 아직 바이크 면허를 가지지 않고 있었다고 하네요.

ⓒ2001 Dorna Sports S.L. - All rights reserved.


사실 레이스를 하는데에는 면허가 필요 없습니다.
서킷은 사유지(?)이기 때문에 일반 도로법이 통용이 되지 않고, 면허 없이 바이크를 몰아도 아무런 문제가 없기 때문입니다. 더군다나 시간이 있으면 자기 관리를 위해서 훈련을 해야하는 레이서들 입장에서는 저런 시간도 솔직히 아깝기도 하고 말이죠. 그렇지만 역시나 바이크로 여행을 간다던가 하는 취미 생활을 위해서는 어찌되었건 간에... 면허가 필요한 것은 사실이니까요.

어찌되었건 간에 15살에 세계 선수권 대회에 데뷰를 했고, 19살에 250cc급 세계 챔프를 했으며, 23살에 MotoGP라는 바이크 쪽에서 가장 빠르다는 MotoGP의 챔프가 된 로렌조 입니다만, 빠르게 달려라는 말이 아니라, 천천히 달리세요라는 말을 듣는 것은 색다른 경험인 듯 합니다.

오히려 바이크 강사님이 배워야 하지 않을까라는 생각도 합니다만...


사용 바이크는 당연히 자신의 스폰서라 할 수 있는 야마하 바이크 YBR250을 몰고 열심히 기능 연습을 한다고 합니다. 뭐, 솔직히 떨어질리는 없겠지요....(사실 떨어졌으면 재미있을 듯....)

호르헤 로렌조의 면허 시험의 건승을 바랍니다!




PS. 딴 이야기로 F1 레이서이자 전설적인 레이서인 미하엘 슈마허의 동생인 랄프 슈마허의 경우 후방 주차를 못 해서 부인이 답답해 여긴다고 합니다. 후방 감지 센서가 있는 도요타를 샀건만 여러 번 사고 냈다고 하네요...OTL..

덧글

  • 계란소년 2012/02/12 00:44 # 답글

    F1 드라이버 중에도 면허 없는 사람들이 좀 있죠.
  • 로리 2012/02/12 00:45 #

    사실 면허 딸 시간이 아깝긴 하겠죠.
  • 계란소년 2012/02/12 00:46 #

    보통 사람들은 운전면허 하면서 운전을 처음 배우는데 레이서들은 그보다 먼저 레이스카를 배워놓으니...
  • 로리 2012/02/12 00:46 #

    보통 4~7살 정도에서 시작을 하니.. ^^;;;
  • 지구밖 2012/02/12 02:03 #

    헉 누군데요? 어린 선수들?
  • 계란소년 2012/02/12 10:31 #

    누구였더라 알구에르수아린가가 면허 없다고 했던 거 같고 베텔도 2009년 쯤엔 없었다던가 하는 거 같고
  • 다물 2012/02/12 00:53 # 답글

    면허가 없는데 어떻게 처음 바이크를 탓을까요? 최소한 바이크를 타고 달릴 수는 있어야 선수가 되었을텐데 말이죠. 이런 사람들을 상대로 면허 강습은 안전운전이겠네요. 굉장히 느리고 답답해도 제한속도 지키세요. 도로위에서 그런 묘기를 부리면 다른 사람들 겁먹고 사고 납니다. 안되요. 같은...;;;
  • 로리 2012/02/12 00:58 #

    ????

    레이스가 열리는 서킷은 일단 도로교통법이 적용되는 도로가 아니기 때문에 문제가 없습니다. 저런 선수들이 맨 처음에 배우는 포켓 바이크나 카트는 자동차에 분류가 안 되기도 하고요. 보통 4~7살 정도에 카트나 포켓 바이크에 태워서 연습시키고 미니 서킷 같은 곳에서 대회 참여하는 것이죠. 아님 돈 없으면 주차장에서 연습 하던가...

    저런 선수들은 바이크 탄다고 객기 부리지는 않지요. 왜냐하면 바이크가 자신의 일이니까요 ^^;
  • 淸年_D 2012/02/12 01:07 #

    바이크 면허 없어도 탈줄 아는 사람은 많습니다. 나도 그중에 한명이고

    실제로 저런 사람들은 면허를 취득할 수 있는 나이 이전부터 레이싱 훈련을 받기도 하고, 로리님 말대로 공도 이외의 장소에서 차량을 운전하는건 면허가 없어도 상관 없습니다.
  • 사바욘의_단_울휀스 2012/02/12 07:48 #

    모터레이싱을 모르는 분이시네^^;;
  • 어른이 2012/02/12 13:51 #

    원래 요즘의 모터스포츠는 유치원다닐정도 나이때문에 시작합니다. 그러니 선수들나이가 어려도 자동차건 바이크건 운전경력?만 따지면 십수년은 되버리죠. 이들은 이것이 자기의 밥줄이기때문에 액션배우가 자랑한답시고 쌈박질하고 다니진 않죠
  • 로리 2012/02/12 15:11 #

    사실 대부분의 개인 스포츠가 어린 아이 때부터.. 시작하니까요
  • KOF 2012/02/12 15:45 # 삭제

    다물님께서 좀 선입견을 가지고 말씀하신거긴 하지만 충분히 우려하실수도 있는 사항이라고 생각합니다. 객기 부려서 그렇다기보단 어린 레이서들이 안전수칙에 대해 제대로 알고서 훈련을 하고 있느냐라는 질문도 할수 있는거니깐요. 그에 대해선 각 종목의 공인협회에 등록을 하면서 그런쪽에 대한 교육을 받는다고 알고 있습니다. 한국사격협회에도 엘리트 유소년들이 많지만 그들이 총기를 소지하려면 반드시 협회에 등록을 해야하니 협회에 등록을 하는것 자체가 라이센스를 따는것과 마찬가지인겁니다. 모터스포츠 같은 경우도 나라마다 비슷한 경우가 많습니다.
  • 로리 2012/02/12 16:06 #

    사실 객기를 부리고 싶어도 시간과 여유가 없다가 맞겠지요. 저런 유소년 아이들은 각 메이커의 팀의 관계자 눈에 들기 위해서 부지런히 대회에 출장하고 뽑힐려고 노력하니까요. 바둑 하는 아이들이 각 기원의 연구생이 되려고 불을 켜는 것과 비슷할까요?
  • KOF 2012/02/12 16:14 # 삭제

    바둑 얘기는 저도 적으려다가 말았는데 ^^;

    아, 안전수칙이라는건 사고 났을때나 그러한 대처사항 같은걸 말합니다.

    http://www.doctordanger.com/motorbikeroad/motorroadstart3.html

    운전자의 건강이라던가 차량 같은것의 정기검진 같은것은 당연히 협회 레벨에서 신경써줘야 하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캐나다 같은 경우엔 역시나 좌빨국가 답게 많이 까다롭거든요.
  • dhunter 2012/02/14 13:49 # 삭제

    사실 그런데 레이서들의 운전이 꼭 그렇냐면 그렇지도 않아서...

    ... 거 면허취소당한 해밀턴이라던가 말입니다. (...)
  • 로리 2012/02/14 14:21 #

    보통 메이커의 눈에 들 주니어 시절이야 다 얌전하지요... ^^;;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8 대표이글루_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