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프리미엄 모니터.. 원인이 무엇일까나? 디스플레이 이야기



삼성 모니터 특집(...)으로 한 번더 이야기를 올려 볼까 합니다.

일단 어디서 삑사리가 났을까? 라는 생각을 해보고 한 번 삼성의 모니터 최종 검수 과정을 보고 싶었습니다. 당연히 어딘가에 노출된 부분이 있는 법이고, 이 전부터 나왔던 소개과정을 보면 어느 정도 감이 잡힙니다.



일단 삼성에서 소개한 영상을 봤으면 합니다.
최종 검수 과정을 보면 CA-210으로 제품 검수 및 조정을 하고 있는데요.




위의 사진을 보면 생산이 끝난 모니터를 어느 곳에서 CA-210으로 검수를 하고 있는 장면이 있습니다. 이 부분을 한 번 재대로 보면 바로 아래에 S27B970의 박스가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삼성 로고가 있는 검은 박스들인데..



실제 S27B970 모니터의 박스와 같은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바로 출고 직전에 포장대 바로 앞에서 제품을 모아 놓고 계측 보정 이후에 패키지들을 바로 담았다는 것을 알 수 있지요. 이 부분에서 아무래도 삑사리가 난 것이 아닐까 합니다. 즉, 몇대의 계측기가 돌아 다니면서 보정을 하면, 그 자료를 데이터 베이스에 저장하고, 그 프린트물을 담은 것이 아닐까 합니다.

이 때, DB 링크가 잘 못되어서 한개의 계측 정보만 인쇄되어서 담겼다는 것이 원인이 아닐까 합니다.

잠시 그렇다면 이 바닥 최고의 에이조 제품은 어떨까요?



일단 에이조의 고급 제품군은 저렇게 카트(?)에 실어서 조립을 하고 검수실로 들고 갑니다.



최종 라인이 아니라, 중간 검수 라인을 따로 잡아 놓고(에이징의 문제도 있으니) 계측을 하고 화면 조정을 합니다.



저런 계측기로 모든 것을 끝낸 것이 아니라.. 마이스터 언니(..)가 최종 검수자로 그라데이션이나 컬러 등을 다시 한 번 더 검수 합니다. 이건 정말 삼성과 차이로 보이는데요. 즉 전문 인력으로 인한 검사가 마지막이라는 것 입니다. 계측기로 인한 제품 캘리브레이션도 중요하지만 이런 육안 검사가 뒤에 있다는 것이지요.


아무래도 삼성의 경우 HW 캘리브레이션 소프트웨어를 이용해서 최종 검수 과정에서 균일도와 컬러 매칭을 하고 박스 포장을 하는 듯 합니다. 문제는 이렇게 정말로 최종 조정과정이 바로 박스 포장 전이다보니, 포장 이 전에 어떤 잘못을 알 수 있는 부분이 부족했던 것이 아닐까 합니다. 그 때문에 잘 못된 검수서를 알아볼 사람이 없었던 것이 아닐까 하네요.

오히려 패널 검수를 최종적인 포장 이전이 아니라 어느 정도 끝부분에만 배치한 에이조의 모습을 한 번 삼성은 벤치마킹 해봐야 하지 않을까 합니다. 음.. 완전히는 장담할 수 없지만 에이조의 경우 저렇게 전용 카트에 담아서 한대 한대 움직이고 조립을 하는데, 이러면 제품 관리 부분에서 삼성의 방식처럼 하는 것 보다 유리해보입니다. 계측기 수도 많아 보이고요.



계측기의 동원이나 설계나 기술은 뭐, 삼성이 에이조에 뒤떨어지진 않는다고 봅니다. 실제 패널 자체를 개발하는 회사이고, 패널 개발부터 제품 개발과 기획을 할 수 있으니깐, 솔직히 에이조와 비교할 수는 없겠지요. 문제는 그런 기반을 살리는 제품 조립과정과 검수의 마인드와 노하우의 부족이 오히려 더 문제가 큰 듯 합니다.

제품은 프리미엄 제품을 만든다고 했지만 아직 일반 대량 생산 제품의 마인드에서 못 벗어난 것이 아닐까요? 또 시제품들이 전시회에 돌아다녔고, 몇몇 블로거들에게 전달 되어서 리뷰가 올라오고 있었지만, 이런 문제를 발견하지 못한 것은 제품을 기획하고 설계한 사람들과, 생산한 사람들과 그리고 판매하기 위한 사람들 전부 따로 놀았기 때문이 아닐까요?

일단 이걸로 삼성 모니터 문제 관련 포스팅은 마칠까 합니다.

제가 생각할 수 있는 부분은 다 이야기해보았고, 이런 부분을 좀 더 고민하고 바꿔야 할 부분은 삼성이니까요. 정말로 알아서 잘 해야겠지요. 현재로서는 콩으로 메주를 쑨다고 해도 사람들이 믿지 못하겠지만, 적어도 아직 물을 흘린 것은 아니고, 쌀을 흘린 것 정도로 봅니다. 문제는 이 흘린 쌀을 담는 방법인데, 젓가락으로 한알 한알씩 담는 모습을 보여줘야 겠지요.

제품의 경쟁자가 없는 것도 아니고, 이 바닥에서 최고의 제품을 만들고 있는 에이조와 같은 업체들이 시퍼렇게 눈을 뜨고 있는 상황이니까요. 또한 전문가 집단은 매우 보수적이기 때문에 쉽사리 제품 이동을 하지 않는 것을 생각하면 더더욱 말입니다.

과연 삼성은 이걸 어떻게 처리할지.. 아직 단순한 사과문 공지만이 온 셈이니깐, 후처리가 어찌되는지 한 번 두고봐야할 듯 합니다. 그것이 마지막 남은 믿음을 결정하겠지요.




PS. 이렇게 보니... 정말로... 에이조가 사고 싶습니다.. T_T

덧글

  • dhunter 2012/07/07 22:27 # 삭제 답글

    에이조 홍보 블로그로 갈아타시는건가요 (...)
  • 로리 2012/07/07 22:30 #

    이런다고 CG코랴가 제게 뭘 줄일도 없지요, T_T 뭐 동경의 에이조이긴 합니다. 아흐흑.. 아흐흑.. 저런 거 보면서도 에이조랑 일반 LCD모니터랑 뭐가 달라 하는 분도 있지만요
  • 펭귄대왕 2012/07/07 22:35 # 답글

    이런 문제는 너무 당연하거나 단순해서 설마 여기서 틀리겠어?라는 의심조차 받지 않는 경우가 원인인 경우가 많으니까요.. 검수문서 출력 프로그램이 테스트모드 세팅이었다던가.
  • 로리 2012/07/07 22:36 #

    포장이나 뒤에 체험단이나 그 와중에도 안 발견되었다는 것이 사실 더 문제라고 봅니다.
  • altair 2012/07/07 22:36 # 답글

    EIZO .. CRT 시절에 쓰시던 선배님이 21인치 모델이었나.. 19인치 모델이었나를
    너무 오래썼다고 동아리에 투척하고 가신적이 있었죠...


    모니터가 그렇게 무거울 수 있다는걸 처음 체감한 사건이긴 했는데. (CRT... 중에서도 최고 무거운 축이었던듯)

    모니터 색감 자체가 진짜 막눈으로 봐도 다르긴 하더군요..


    좋긴한데 너무 비싼 그분이시죠. (응?)
  • 로리 2012/07/08 00:21 #

    삼성도 사실 다이아몬드 플랫 모니터는 참 무거웠죠
  • 천하귀남 2012/07/07 22:47 # 답글

    시스템 구축하고 검수할때 DB자료가 제대로 출력되는지는 기본중의 기본 검수인데 저거 틀린다는건 정말 믿기 힘듭니다. 삼성이면 검수 시나리오 만들어서 그런것 분명히 체크하고 넘어갔을겁니다. 정말 잘못되기 힘든건데 뭔가 다른사정이 있을수도 있다고 봅니다. 저쪽 말하는대로 믿을수가 없는 복잡한 지옥을 스스로 열었습니다.
  • 천하귀남 2012/07/07 22:50 #

    3류 기업도 인쇄 레포트가 포함되는경우 최소 2~3단계 검수하는데 저거 정말 잘못되기 정말 힙듭니다.
    물론 검수를 안했을 수도 있습니다. 자기네 인력 가지고 뚱땅거린 막장시스템이면 가능할겁니다.
  • 로리 2012/07/08 00:24 #

    1. 지금까지 삼성은 검수표를 외부로 보여주는 제품을 만든 적이 없었습니다.

    2. 최종 외관이나 제품 검수 후에 포장 직전에 캘리브레이션을 한 것으로 보입니다. 그러니깐 이미 최종 검수는 끝났다고 본거죠. 캘리브레이션 과정은 아무래도 자동화 되어 있는 듯 하니깐, 그냥 뚝딱 하고 한 거죠
  • Centigrade_D 2012/07/07 22:56 # 답글

    확실한건, 저거 분명히 지속적으로 생산하는게 아니라 일정량 생산하고서 지금 라인 안돌아갈겁니다.

    왠지 한큐에 다 찍어내고 같이 포장했을겁니다.
  • 로리 2012/07/08 00:25 #

    뭐 제품이 엄청나게 팔릴 것이 아니니깐 소량 생산 후에 저렇게 한 곳으로 모아서 측정하고 포장하고 이런식인 듯 합니다. 다시 수요가 있으면 생산하고요
  • Ruri 2012/07/07 23:08 # 답글

    copycat 이 copy 하는거야 본능에 충실한 행동일뿐이죠...
  • 로리 2012/07/08 00:25 #

    어떤 부분이요?
  • PFN 2012/07/08 00:28 #

    앱등이??
  • Ruri 2012/07/08 15:44 #

    http://news.kukinews.com/article/view.asp?page=1&gCode=imt&arcid=0005393361&code=41151111&cp=nv1

    이 정돈 해야 앱등이겠죠...
    전 그정도로 몰염치하진 않습니다
  • 로리 2012/07/08 15:46 #

    그러니깐 그 일이 현재의 본문의 제품과 무슨 관계가 있는지 궁금합니다.
  • Ruri 2012/07/08 15:50 #

    부끄러운줄도 모르고 남의 물건도 그대로 카피해대는게
    그냥 자기네 종이 쪼가리 한장 카피하는거 신경이나 쓰겠냐는 말이죠
  • 로리 2012/07/08 16:01 #

    뭐 그렇게 말씀 하시면야...

    http://roricon.egloos.com/1858077

    뭐 그래도 이것보다는 좋지 않습니까?
  • Ruri 2012/07/08 16:06 #

    몰염치A 하고 몰염치B 가 그놈이 그놈이지

    특별히 삼성 몰염치가 보기 좋은 이유가 오히려 궁금하군요?
  • 로리 2012/07/08 16:12 #

    트랜드에 따르는 부분이기도 하고요. 뭐 잘한 것이라고 보진 않는데 저런 케이스들이 한일 전부 워낙 많다보니요. 그렇게 따져 들어가면 애플도 전설적인 위젯 표절 문제도 있으니까요.
  • 렌즈캣 2012/07/07 23:51 # 삭제 답글

    과연, 컨베이어 밸트 위에서 검수하는거랑 따로 검수실이 있는거랑 차원이 다를 수밖에요. 아마 에이조 마이스터 언니(...)가 삼성 컨베이어 라인 위에서 검수해도 지금의 삼성 제품과 별반 다르지 않을겁니다.
  • 로리 2012/07/08 00:27 #

    http://techon.nikkeibp.co.jp/article/NEWS/20110225/189925/?ref=RL3

    http://techon.nikkeibp.co.jp/article/NEWS/20110325/190583/?ref=RL3

    이 쪽 기사를 보면 좀 더 에이조가 어떤 식으로 돌아가는지 알 수 있는 듯 합니다.
  • ReiCirculation 2012/07/07 23:58 # 답글

    와타시, 에이조의 마이스터 언니의 트윈테일이 키니나리마스!
  • 로리 2012/07/08 00:27 #

    ..... 트윈테이루 스키요
  • PFN 2012/07/08 00:30 # 답글

    그런 사고라면 정말 좋겠지만 그냥 애초에 일일이 계측치 넣기 귀찮았거나 돈 절약하고 싶었다던가가 더 가능성 높을것 같아요

    진짜 수율이 엉망이라서 사기치는건 설마 아니겠....죠?
  • 로리 2012/07/08 00:36 #

    오히려 정말로 속일려고 들었다면 적당한 숫자를 넣었겠지요. 더군다나 위의 영상을 보면 이미 자동화 되어 있고, 실제적으로 전문 인력이 수기로 조정하는 것은 아니고 자동화된 시스템으로 돌리는 듯 한데, 돈 절약이 엄청나게 될 것같지도 않으니까요.

    사실 지금 제가 말하는 것이 고의적 구라보다 더 심각한 상황입니다... -_-;
  • 타사다 2012/07/08 02:23 # 삭제 답글

    검수과정만 봤을 때 삼성은 컨배이어벨트 에이조는 셀 같군요

    다른제품들은 대부분 셀 방식을 도입해 품질 생산성 모두를 극대화 시키는 관리의 삼성인데

    고성능 모니터 부분에서만 저렇다는 건 결국 그 분야에 대한 생산방식 경험이 떨어진다는 반증이네요

  • 로리 2012/07/08 02:32 #

    TV는 대부분 업체들이 셀을 쓴다고 알고 있습니다. 사실 에이조도 저가품은 컨베이어죠. 다만 삼성 모니터 사업부가 셀에 익숙하지 않는 것이 아닐까 싶네요
  • 루시펠 2012/07/08 05:51 # 답글

    땅에 흘린 쌀을 그냥 담으면 모래와 흙이 섞여있기 때문이로군요.(오오!! 교훈적이다!!)

    그리고 포스팅 중간에 [마이스터 언니] 부분에서 오오!! 홍일점이다!! 홍일점이다!!! (응?)
  • 로리 2012/07/08 06:14 #

    지금은 현재 삼성은 흙이 조금만 섞여 있어도 이 흙이 실수로 들어간 것인지 아니면 일부러 했는지 모를 상황이기 때문에 소비자들과 예비 소비자들에게 퍼포먼스를 보여줄 필요가 있습니다.

    마이스터 언니의 경우.. 이전 LCD 엔지니어링이란 책에서 역시 검수는 시력이 좋은 젊은 아가씨에게 맡기는 것이 LCd 공정에서 유리하다고 실제로 명기 되어 있을 정도 더군요!!!!
  • 김민장 2012/07/08 09:11 # 답글

    데스크탑 모니터로 지금 문제가 되는 녀석을 구입하려고 했죠. 간만에 프리미엄급이 나와서 좋다구나 생각했는데 문제가 심각하군요. 임원진들이 심각하게 이 문제를 받아 들여야할텐데... 그나저나 에이조에서 아마 젤 싼 축에 속하는 L768 (삼성패널 쓴 넘)을 두대 사서 듀얼로 오래 썼었는데, 이마저도 삼성 패널을 쓴 삼성 제품보다 훨씬 백색 균일도가 좋았죠. 지난 번 글에 언급되었던 195T 쓰다가 열받아서 바꾼 것이라는...
  • 로리 2012/07/08 15:43 #

    그런데 에이조의 경우 삼성이나 LG의 가장 좋은 패널을 받아온다는 점도 있습니다.
  • Colus 2012/07/08 14:34 # 답글

    이번 사건은 왠지 한번 만들어지는 물량 중 몇 대만 샘플링으로 보정해서 가장 무난한 보정값을 낸 후에, 나머지 모니터들에 그 값을 넣어서 측정 후 기준에만 합격하면 출고한게 아닌가하는 의심이 듭니다. 보정에는 상당한 시간이 들어가지만 단순히 측정만 하면 시간이 많이 절약되니까요. 소개해주신 동영상 맨 마지막에 보정값이 아닌 PASS 마크만 떠 있는 걸 보니 그렇지 않았을까, 싶네요.

    - 삼성은 HW캘리브레이션용 칩에 들어있는 보정값을 읽어낼 수 있는 유틸리티를 제공해서 지금까지 판매된 모니터들의 보정값들을 밝히면 될 텐데, 그리 하지 않는 것도 수상하긴 합니다.
  • 로리 2012/07/08 15:43 #

    http://www.watch.impress.co.jp/eizodirect/201203_01/_image/27L.jpg

    에이조도 OK라는 마크가 떠 있습니다. 캘리브레이션 소프트웨어가 sRGB기준으로 특정하고 확인을 하면 PASS라는 마크를 보여준다고 봐도 될 듯 합니다. 현재로서는 LUT의 값을 읽는 것으로는 사람들이 믿질 못하니까요.
  • 최강로봇 도라에몽 2012/07/08 16:37 # 답글

    역시 행저이나 실무에서 삑살나면 망하는군요 삼성도 이번 기회로 잘됬음 합니다만 뭐... 엘지가 뭘 내놨냐에 달렸겠죠?
  • 로리 2012/07/08 23:24 #

    엘지는 에이조급 시제품만 내놓고 소식이 없습니다.
  • 최강로봇 도라에몽 2012/07/09 00:47 #

    캑... 결국은 삼성의 삽질이 좌절안하길 바랄 따름인가요..

    뭐 하이엔드 모니터는 별로... 개인적으로 그렇게 매력이 없다고 생각해서요
  • 로리 2012/07/09 03:36 #

    에이조라던가 NEC 라던가 타 업체들도 있는데요 뭐...
  • 나그네 2012/07/08 21:18 # 삭제 답글

    비공식 통신입니다만......
    삼성의 해당 실무자들에게 피의 숙청이 휘몰아치고 있답니다(...)
  • 로리 2012/07/08 23:24 #

    ......
  • Ya펭귄 2012/07/09 01:48 #

    계측결과 문서가 결과적으로 '구라문서'로 나간 상황이니 피의숙청은 할 수 밖에 없지요....
  • 오므 2012/07/08 23:25 # 삭제 답글

    역시 전문가모니터시장은 작으면서도, 바닥이 좁기 때문에 언론에 널리 퍼지지도 않으면서
    알음알음 다 알게 되는 시장이라고 봅니다만.
    향후 10년간은 전문가시장에 진출할 생각을 접어야 할듯 삼성은
  • 로리 2012/07/08 23:31 #

    그냥 해도 10년이 걸리는데.. 참
  • 다물 2012/07/09 01:16 # 답글

    저는 삼성이 똑같이 찍어낸 종이의 수치 이상이면 합격이 되어 포장하고, 이하면 불량 처리를 한 것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 로리 2012/07/09 03:37 #

    해당 문서 확대본을 보면 After 캘리브레이션 부분이 있기 때문에 그건 아닌듯 합니다. 또 그런 불량 처리는 패널 제조사의 일이니까요
  • Ya펭귄 2012/07/09 11:34 # 답글

    쥔장 의견대로.....

    삼성이 안하던 짓거리를 해보겠다고 덤벼들었다가 삑사리 쳤다는 데 한 표...


  • 로리 2012/07/09 11:41 #

    아직 생산 프로세스가 영 아니었나 봅니다. 보통 안 하던 짓을 하면 파일롯 생산을 해보던가 해서 체크해볼텐데 제품 생산량이 크지도 않고 모니터는 잘 한다고 믿고 있다보니 저런 일이 벌어진 것이 아닐까 합니다.

    그 뒤에 마켓팅 담장자들도 전문가용 제품이니 만큼 엔지니어와 소통을 해야 하는데 그런 부분에서도 체크를 못한 것이고요.

    사실 삼성이 사기를 쳤다보다는 지금 이 말이 더 문제인 거지만요.
  • 바보이반 2012/07/09 14:22 # 답글

    최종검수 마이스터의 헤어스타일에 따라 트윈테일 에디션, 포니테일 에디션, 땋은 머리 에디션을 따로 발매하여 아키하바라에 에이조의 이름을 널리알림이.....
  • 로리 2012/07/09 14:32 #

    아 천재십니다!
  • lin 2012/07/09 19:35 # 삭제 답글

    교수님 블로그에 2탄이 올라왔는데 읽어보면 단순한 업무상 실수가 아니군요.
    진짜 사기일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 로리 2012/07/09 22:23 #

    읽어보니 그저 어이쿠...
  • 2012/07/09 22:01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2/07/09 22:24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howard 2012/07/09 22:45 # 삭제 답글

    한가지만 말씀드리면..
    캘리브레이션 레포트 자체는 인쇄물이었습니다... 전단지, 매뉴얼 인쇄같은 4도분판인쇄물 말입니다..
    그 위에 시리얼번호만 별도로 잉크젯 or 레이저로 출력했더군요. ^^
  • 로리 2012/07/09 22:51 #

    우왕... 그냥 출력물이 아니었나요 그저 OTL........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9 대표이글루_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