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LED TV의 보급은 늦어질 것이라고 하는 삼성의 말.. 디스플레이 이야기

삼성전자, 완벽한 화질 갖춘 무결점 커브드 OLED TV 시대 선언 (모니터4U)

무결점 커브드 OLED가 나온다고 더 대단하다고 할지 모르지만, 실제 이건 OLED TV의 보급화의 문제가 있다라고 밖에 말할 수 없는 결론입니다. 아무래도 대형 공정의 수율 문제가 큰 듯 하네요. 커브드 TV 자체는 기존 평면화 보다 분명히 진일보한 기술입니다만, 결국 저런 형태로 더 비싸게 나온다는 말은 현재 OLED 공정이 빨리빨리 양산해서 가격을 낮출 수 있도록 고민하자가 아니라, 예전에 발표한게 있으니 이거라도 내놓자라는 것이 아닐까 합니다.


아무래도 삼성 역시 65, 55의 4K LCD TV를 주력으로 내세울 것 같고, 많이 아쉽네요.


개인적으로는 OLED FHD를 더 보급 시켰다가 2020년 쯤에 바로 8K로 뛰어넘어갔으면 하는 쪽인데 말이죠.



덧글

  • Kael 2013/06/27 14:14 # 답글

    기술이 중요한 게 아니라 TV 저쪽은 레드오션이라서 점유율을 뺏기면 그대로 DTD가 되니까 점유율을 유지하기 위해서 개발이 덜 끝난 물건이라도 어쩔 수 없이 내놔야 하는 측면이 있습니다.
    2011년 이후의 스마트폰 시장과 비슷하죠.
  • 로리 2013/06/27 14:17 #

    뭐 알고는 있지만 아쉽지요.

    이대로 가면 레드오션화 될 뿐인데 걱정이긴 합니다.
  • Kael 2013/06/27 14:19 #

    레드오션'화'가 아니라 '이미' 레드오션'이고' 블러디오션(출혈경쟁)이 되기 직전의 상황이 현 TV시장입니다. 이미 레드오션이 된 건 중국 애들이 기술을 급속도로 축적하고(그 원동력은 대륙의 표절...) 중국 특유의 미친 인건비로 시장을 깔아뭉개고 있으니까요.
  • 로리 2013/06/27 14:26 #

    아.. 프리미엄쪽 시장 말입니다. 4K 같은 것 말이죠 ^^; 사실 대형 TV부분이나 4K쪽은 그래도 나름... 프리미엄으로 팔아먹던 시장이었는데..
  • 중독된애아빠 2013/06/27 14:18 # 답글

    4k는 대만이랑 중국애들이 시작도 전에 물을 흐려놔서...삼성이나 LG나 양쪽 모두에 집중하다가는 큰일 날 가능성이있으니까요. 그런이유로 OLED는 뒤로 마니 밀릴듯합니다
  • 로리 2013/06/27 14:25 #

    네, 중국 친구들이 참... 싶을 정도로 후려치더군요. 걱정입니다.
  • RuBisCO 2013/06/27 15:54 # 답글

    24h 롱런 테스트 견디는 물건이 지구상에 존재하지 않는 OLED로 무결점 TV를 내놓는게 빠른 시간 내에 가능할지 [...]
  • 로리 2013/06/27 15:56 #

    그런 부분보다는 그냥 생산량 미흡으로 보입니다.
  • Ha-1 2013/06/27 21:25 # 답글

    마지막 문장에 사심이 담겨 있다!
  • 로리 2013/06/27 22:08 #

    우후후후 그런데 확실히 8K가 중요하다고 보긴 합니다.
  • KOF 2013/06/28 00:41 # 삭제 답글

    중국업체들이 하루 빨리 4k 진영쪽에서 귝내업체들을 박살내길 바랍니다. 그래야 두번 다시 투과식을 고부가가치화하려고 찝적대지 않고 oled나 부지런히 만들겠지요. 삼성 엘지 얘네들도 참 낯짝도 두꺼워요. LED 마케팅으로 여지껏 거하게 처먹었으면 됐지 4k를 천만원 넘게... 참내 누울곳에 자리를 뻗어야지요.
  • 로리 2013/06/28 03:03 #

    하하 하지만 쉬운 것이 아닌 것 같습니다.
  • Ehpemeral Pilgrim 2013/06/29 09:32 # 답글

    '타임리스아레나 디자인'은 대체 뭘까요...우리도 모르는걸 자꾸 마케팅에서 만들어 내지 왜 ...
  • 로리 2013/06/29 14:51 #

    ^^;;;;;
  • 2013/06/29 20:12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3/06/29 22:20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8 대표이글루_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