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비비젼, 뭐하는 물건인고? 디스플레이 이야기

色やコントラスト向上する新高画質技術「Dolby Vision」(와치 임프레스)

New Dolby Vision Technology Helps Content Creators and TV Manufacturers Deliver Images with True-to-Life Brightness, Colors, and Contrast (돌비 보도자료)

Dolby Vision (돌비 홈페이지)


ⓒ 2014 Impress Watch Corporation, an Impress Group company. All rights reserved.

ⓒ 2014 Impress Watch Corporation, an Impress Group company. All rights reserved.



CES 2014 에서 샤프 전시장에서는 돌비비젼이라는 디스플레이가 전시되어 있었습니다. 일단, 돌비 홈페이지의 자료나 공개된 자료만을 보면, 돌비비젼이라는 것은 기존 극장용 영상 소스가 결국 가정으로 가게 되면 많은 부분 "열화"된다는 것에 안타까움을 느껴, 돌비가 극장 영화 소스의 파괴력을 가정으로 옮겨보자라고 생각해서 내놓은 규격이라고 합니다.

예를 들자면, 영상 소스에서 눈이 부실 빛에서 TV로 볼 때 정말 우리 눈이 부시는가?, 어두운 장면에서 정말 캄캄한가? 라고 물어보면 그렇지않다는 것은 다 알 수 있지요. 더군다나 색상 표현력 역시 극장용 색재현력에 비해서 TV에서 사용하는 색역은 무지 좁습니다. 물론 "후처리"를 다 하지만 무엇인가 잃고 잇다는 것은 사실이지요.

그래서 돌비는 최고 휘도가 4000cd/m²(!!!!!!)이며 직하형 LED BLU를 로컬 디밍하고, 넓은 광색역을 사용하는 특별한 TV를 생각하고 규격화 했습니다. 샤프와 TCL에서 프로토 타입을 내놓았고, 당연하겠지만 이 것은 전용 영상 서비스를 XBOX 비디오나 아마존 비디오, 넷플릭스를 통해서 서비스할 것이라고 합니다.

현재의 프로토타입은 그 엄청난 명암비와 휘도 표현을 위해서 수랭으로 BLU를 냉각하기도 하고 있다고 하니, 쉽사리 상용화 될 수 있는 규격은 아닌 것 같습니다만, 하나의 방향성으로서 디스플레이의 사실적 표현에 고민하고 있는 사람들이 많다고 느껴집니다.


덧글

  • Namu(南無) 2014/01/09 10:32 # 삭제 답글

    돌비 노이즈 리덕션의 영상 판이라니. 좋은 결과물이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 로리 2014/01/09 10:37 #

    영상 제작부터 개입해서 원 소스를 그대로 전략으로 갈 듯 한데, 문제는 돌비 라이센스 비용이 아닐까 싶습니다. 저 놈들 독해요 T_T
  • 한국출장소장 2014/01/09 10:39 # 답글

    하지만 위에서 말씀하신대로 라이센스 비용을 얼마나 요구할지(....)

    장비가격에 라이센스 비용까지 합치면 영상의 파괴력보다 지갑의 파괴력(....)이 더 클지도요(먼산)
  • 로리 2014/01/09 10:44 #

    돌비가 사악하죠
  • KOF 2014/01/09 11:04 # 답글

    돌비 비전(HDR), 돌비 3D (무안경 3D), 돌비 애트머스 (HRTF 사운드) 이 세가지 필살기를 조합하면 정말 어마어마한 시너지를 낼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돌비는 딱 한가지 약점이 노출되어 있는 상황이지요. 바로 비트레이트 소모가 엄청나게 많아야 한다는것입니다. 현재 2160p 블루레이가 어느쪽으로 흘러가는지 본다면 돌비는 그냥 게임 오버입니다. 모바일/스트리밍이 대세가 되면서부터 소비자들은 그냥 적당한 소모품을 선호하고 물리적인 미디어의 도움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돌비로썬 결국 영화쪽으로 궁지에 몰릴수밖에 없는데 이렇게 된다면 돌비 비전과 돌비 3D는 완전히 파괴될수밖에 없으니까요. (극장용 돌비 3D도 있지만 가정용 무안경 3D 기술인 가정용 돌비 3D/울트라D와는 완전히 다른 기술입니다.)

    비트레이트를 고려하지 않은채 무조건 고해상도만 부르짖은 사람들을 위해서라도 언제 한번 돌비의 기술이 수포로 돌아가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아니 굳이 제가 바라지 않아도 이미 블루레이 진영은 밥그릇 싸움을 하며 자폭을 하고 있으니까요) HD방송 초창기때도 뭐 5.1 오디오가 자리를 잡을거다 이런 이야기도 있었지만 결국은 개꿈이었죠.
  • 로리 2014/01/09 11:06 #

    돌비는 일단 라이센스비 문제가.. ㅆㅂ 인/디코딩 SW, 칩셋, 재생기 모두에 라이센스를 긁어가는게 어디있나요 T_T
  • 2014/01/09 15:38 # 삭제 답글

    휘도가 500 이면 충분하다 못해 넘친다고 생각했는데 4000!!! 이라니 놀랍네요.
    얼핏 봐도 엄청 비쌀 거 같은데 저는 있어도 눈아퍼서 못볼거 같아요.
  • 로리 2014/01/09 15:49 #

    저런 휘도가 확보가 되어야 HDR 를 구현할 수 있다는 것 같습니다.
  • KOF 2014/01/09 16:40 #

    기존 소스 방식이면 당연히 500은 지나치게 과합니다. "전부" 500이니까요. 하지만 이건 다릅니다. 촬영단계에서 휘도 포인트를 저장을 하고 나타내는거기 때문에 4000 휘도를 전부 나타내지 않고 부분적 혹은 순차적으로 나타냅니다. CRT와 비슷한 방식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CRT도 평균휘도는 160cd/m2 정도지만 순간 휘도는 그 열배가 넘으니까요.
  • 컴덕후시밤 2014/01/09 18:49 # 답글

    그런데, 라이센스 비용과 생산량 등 이것저것 따지면 그냥 AMOLED 가 싸게 먹힐 듯 한데, PDP나 AMOLED 와의 비교감상은 어떨지 모르겠네요.
  • 로리 2014/01/09 18:52 #

    다만 OLED는 휘도한계가 분명하니까요. PDP도 그렇고요.
  • 다물 2014/01/09 21:21 # 답글

    휘도 4000... 놀랍네요
  • 로리 2014/01/09 21:26 #

    수랭(....)이라고 합니다.
  • kang-kun 2014/01/18 20:28 # 답글

    환하게 빛나는 태양을 표현하려하다가... 디스플레이를 태워먹는다... 이건가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8 대표이글루_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