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 소프트 서피스 프로4.. 디스플레이 메이트 계측 해설 디스플레이 이야기

Surface Pro Display Technology Shoot-Out Microsoft Surface Pro 4 (디스플레이 메이트)

디스플레이 분석 전문 사이트인 디스플레이 메이트에서 MS의 서피스 프로 4 의 분석을 했습니다. 이제야 국내 판매가 들어가서 소비자에게 전해지지도 않았다고 아는데, 북미는 빠르군요 라는 느낌 입니다. 사실 이렇게 말하는 것도 그런게... 서피스 프로 4는 디스플레이가 공장에서 재대로 조절이 되어서 나온다고 하고, 그게 아니라도 마이크로 소프트에서 공들인 제품인 만큼 삼성이나 LG 등에서 가장 좋은 패널을 공급받고 있으니까요. 나쁠리가 없습니다.

그래도 역시 봐야겠죠?

ⓒ 1990-2015 by DisplayMate® Technologies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서피스의 최대 휘도는 436cd/m² 으로 상당히 밝은 편 입니다. 물론 햇볕이 쨍쨍한 대낮의 야외에서 이런 제품을 쓸 일은 없겠지만, HDTV 수준의 높은휘도는 다양한 환경에서 제품을 쓸 수 있도록 도와줄 것 입니다. 최소 밝기(밝기 슬라이더를 최저로 했을 때) 설정에서 백색은 7cd/m² 로 매우 낮아서 암실과 같이 정말 어두운 공간에서도 사용성을 보장한다고 봐야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밤에 영상이나 책을 보고 다닐때가 많은데 정말 중요한 부분이지요.

명암비는 1400:1로 흑색 휘도는 0.31cd/m² 로 매우 좋습니다.

ⓒ 1990-2015 by DisplayMate® Technologies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서피스 프로4의 색 재현성(Color Gamut)은 매우 훌륭합니다. 검은 색의 sRGB의 타겟과 붉은 색의 실제 계측 결과를 보세요. 거의 일치하고 있습니다. 6886K의 색온도나 미묘하게 틀어진 개멋을 보고 캘리브레이션 된 건데 아쉽다라고 할 분도 있겠지만... 이 정도면 충분히 제품 특성을 맞췄다라고 봐도 될 듯 합니다.

ⓒ 1990-2015 by DisplayMate® Technologies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당연하겠지만 2.2 감마도 2.13으로 거의 준수하고 있습니다. 검은 색 부분에서 감마가 살짝 뜨는 모양세를 가지고 있는데, 이 정도는 모바일 기기에서 봐줘야죠.

ⓒ 1990-2015 by DisplayMate® Technologies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시야각도 30도 정도 각도에서 밝기의 감소가 아쉬울 뿐, 거의 색이 변하지 않는 특성을 지니고 있습니다.


마이크로 서피스 프로는 완전히 데스크탑을 뺄 수는 없어도, 충분히 웹 그래픽스 같은 전문 작업을 해도 될 수준의 고성능 디스플레이를 가지고 있습니다. 광색역 지원이 아닌 것은 아쉽지만, 모바일/포터블에서는 OLED가 달리기 전에는 좀 무리가 있고, sRGB 작업 영역을 사용한다면 놀라운 환경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프로가 이정도면 정말로 서피스 북은 어떨지 궁금하네요.


덧글

  • 자유로운 2015/10/29 20:37 # 답글

    저 정도면 어지간한 작업용 모니터 이상이로군요.
  • 로리 2015/10/29 20:39 #

    네, 훌륭하지요
  • Centigrade 2015/10/30 02:24 # 답글

    지금 프로3 쓰고있지만 역시 12인치대는 크기가 좀 ;; 서피스 북은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을 노리는 거긴 한데

    워크스테이션의 크기라는 건 언제나 크면 클수록 좋은 경우가 대부분이라
  • 로리 2015/10/30 12:56 #

    뭐 저건 북이 아니라 프로지만요
  • ㅇㅁㅇ 2015/10/31 01:25 # 삭제 답글

    기대한 만큼 나와줬네요 ㅎㅎ

    근데 좀 놀란건 이번 서피스시리즈는 igzo tft를 썼다는데, 그게 삼성제라네요?

    기술자체야 샤프한테서 가져온지 좀 됐으니 적용하는건 문제가 아닐텐데... LTPS 잘 쓰던 삼성이 산화물을 썼다는건 아무래도 산화물 tft를 본격적으로 투입하려는걸까요
  • 로리 2015/10/31 04:11 #

    IGZO는 일본 과학 기술 진흥기구에서 투자해서 도쿄공업대 호소노 히데오 교수가 개발한 TFT 기술 입니다. 샤프 기술 아닙니다. 호소노 히데오 교수는 해당 기술 라이센스를 어느 나라 누구에게나 주고 있고, LG나 삼성도 해당 기술 라이센스를 받고 있는 것 입니다. 샤프의 기술이 아닙니다. (물론 양산 공정 기술은 샤프가 상당한 노하우를 가지고 있습니다만...)

    LTPS는 대형화에서 한계가 있으니 당연히 산화물을 쓴다고 봅니다.
  • 로오나 2015/11/05 20:11 # 답글

    디스플레이는 정말 공들이고 있는 것 같습니다. 스펙상으로는 서피스 북 쪽이 더 디스플레이가 좋은데 그쪽은 과연...
  • 로리 2015/11/05 20:21 #

    저도 그래서 정말 궁금해 여기고 있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8 대표이글루_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