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가 80년대인가.. 다이아톤 스피커가 부활 합니다. A/V 이야기

DIATONEスピーカー復活。1台60万円のNCV-R振動板採用2ウェイブックシェルフ (와치 임프레스)

미쓰비시라고 하면 보통 가전쪽에 대해서는 생각하지 않지만 사실 80년대쯤에는 다이아톤이라는 걸출한 오디오 메이커 였습니다. 그리고 거품경제 후에 이런게 돈이 되는 것도 아니고, 99년 모든 스피커 사업부는 자동차용 스피커 유닛 같은 쪽으로 사업 방향을 돌렸습니다만, 기술자들이 모여서 DS-MA1 같은 하이엔드 스피커(1개 100만엔 ^^:) 도 내놓고 소량의 주문 생산도 하는 정도로 돌아갔습니다만 이번에 또 제품을 내놓습니다.

ⓒ 2017 Impress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이번에는 DS-MA1 같은 대형 스피커가 아닌 북쉘프 스피커인 DS-4NB70 이라는 제품을 내놓았습니다. 미쓰비시 전기 엔지니어링에서 만든 NCV-R 라는 탄소나노튜브 구조의 진동판 유닛을 사용하는 스피커라고 합니다. 이전 DS-MA1처럼 1조가 아닌 1개로 팔고 가격은 60만엔대(...)라고 합니다.

ⓒ 2017 Impress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다이아톤 브랜드가 70주년이 2016년이었고 그때를 기념해서 제품 기획을 했다고 합니다. 결국 나온건 2017년이지만 말이죠. 38Hz ~ 80kHz의 주파수 대역과 음압은 88dB (2.83V, 1m) 그리고 임피던스 4옴에 최대 전원 입력은 90W 라고 합니다. 연간 400대 정도 만든다고 하는데, 실질적으로 몇년 만들 제품이 아니니 거의 한정판이겠죠.

다만 결국 이런 다이아톤 같은 제품을 좋아하는건 80년대 일본 거품 경제기의 그 이미지라.. 한국인 입장에서 보면 떨떠름 하죠. 나쁜 의미라기 보다는 사실 저 돈이면 그냥 미국, 유럽쪽 고급 스피커 메이커들 많으니까요. 뭐 저야 저런 제품 구경도 못합니다만.. 한번 들어보고 싶긴 합니다.

테크닉스도 부활하고 다이아톤도 부활하고 참 시대가 복고...군요.

덧글

  • rumic71 2017/08/22 13:54 # 답글

    오디오계의 복고 유행은 정기적으로 찾아오는 거니까요.
  • 로리 2017/08/22 14:04 #

    복고라면 탄노이 스피커 같은게...
  • rumic71 2017/08/23 11:42 #

    맥킨토시 앰프만 해도...
  • 은이 2017/08/22 14:27 # 답글

    뒤늦게 돈이 된다니 뛰어드는 거 같이 보이기도 한데..
    나름 팬 층이 있을테니, 팬을 위한 서비스 사업 정도로 봐야겠군요.
    어차피 일반인 대상 제품은 전혀 아니기도 하구요 ..ㅎㅎ
  • 로리 2017/08/22 14:38 #

    뭐 기술자들도 있고 차량용 스피커만 만들게 할 수도 없으니.. 란 것이겠죠. 몇년 전에도 DS-MA1 같은거 내놨으니 연장선 같습니다.
  • 2017/08/27 06:54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로리 2017/08/27 17:04 #

    으익 이런 오류를 감사합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9 대표이글루_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