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소닉 GZ2000 OLED TV의 고화질의 비밀 디스플레이 이야기

パナソニック有機EL“自社設計”パネルの独自構造とは? GZ2000高画質の理由 (와치 임프레스)



이번 CES에서 주목은 LG의 롤러블 OLED TV가 가져갔다고 해도, 역시 화질 이야기가 나오면 파나소닉의 GZ2000 말이 꼭 나왔습니다. 소니나 본가 LG전자를 재치고 이런 고화질을 가능하게 한 것은 역시 파나소닉의 오랜 노하우 때문인데, 그 관련으로 자세한 기사가 나와서 소개를 할까 합니다.



지금까지 OLED TV의 화질의 많은 부분은 내부의 TCON 에 통합된 보호회로와 불과분의 관계 입니다. 어찌되었거나 번인 문제가 있고, 패널의 성능을 유지시키기 위해서 일정 이상의 전압이나 밝기, 열을 받으면 안 되기 때문에 그런 관리를 한다는 것이죠. 결국 패널사가 만든 제한 안에서 화질을 고민해야 합니다.

그래서 보통 영상 처리 엔진을 밖으로 빼서 독립적으로 사용하는데 - LGD에서 TCON에 통합된 영상 엔진은 너무 "보수적"이라서- 저 안전범위내에서 얼마나 패널 성능을 끌어올리는가? 라는 것이 핵심이라고 합니다. 소니나 도시바등 영상엔진에 자신있는 업체들의 접근법 입니다. 당연히 파나소닉도 이런 부분에서 뒤지진 않지요.

여기까지는 다른회사와 다를바 없지만 파나소닉은 하나 더 접근법을 두게 됩니다. 바로 OLED 패널 자체를 다르게 만드는 것 입니다.



파나소닉은 완성품 패널을 사는 것이 아니라 OLED 패널을 셀단위로 사서 자사가 설계한 방열 시트를 달고 조립을 했습니다. 기본적으로 OLED패널이 열문제가 핵심이기 때문에 이런 특수한 방열구조로 열을 더 잘 분산시켜서 열관리를 해주고 전용의 컨트롤러를 사용해서 더 높은 휘도를 확보한다는 것 입니다.



이런 이유로 파나소닉 OLED TV는 더 높은 휘도로 고성능을 낼 수 있다고 합니다. 물론 그 때문에 65인치가 60만엔 전후, 55인치가 40만엔 전후라는 비싼 가격이 되어버렸지만 말입니다. PDP 시절부터 쌓아왔던 노하우 때문에 가능하다고 합니다. 한국이라 실물을 볼 수가 없는 것이 아쉬울 뿐입니다.

더 많은 메이커들이 OLED TV에 참여하고 재미있는 제품을 만들었으면 하네요.

덧글

  • RuBisCO 2019/06/20 16:09 # 답글

    두께와 무게만 아니면 차라리 히트싱크라도 달면 좋지 않을까 싶은데 히트싱크를 달아서 두껍고 무거워지면 돼지도 면상보고 잡아먹을 21세기엔 아무도 안사겠죠...
  • 로리 2019/06/20 16:16 #

    OLED TV 장점이 얇아서니까요...

    저것도 특수 열전도 시트 바르고 다시 그걸 금속재질 샤시랑 딱 붙여서 방열구조 한거.. T_T 분명히 메이커 실험실에서는 수냉같은 구조로 휘도 엄청나게 올린 테스트용 제품도 있을 껍니다.
  • ㅇㅇ 2019/06/20 19:16 # 삭제 답글

    사실 TV 얇은게 왜 장점인지도 모르겠습니다
    들고다닐건지…
  • 로리 2019/06/20 19:17 #

    유통비가 실제 싸지고 벽에 걸거나 할때 장점이 많습니다.
  • ㅅㅂ 2019/06/21 15:27 # 삭제 답글

    그러고 보니 파나소닉 일본 LCD 라인은 아직 돌아가고 있던가요?
  • 로리 2019/06/21 15:28 #

    전기차 배터리 생산 중입니다.
  • 화질번인 2019/06/21 20:03 # 삭제 답글

    그럼 지금도 삼성 수뇌부 빡돌게 하는 올레드 화질이 온갖 제한 걸리고도 뽑는 거네요.
    지금 엘쥐는 그 비싼 판넬에 냉각이 부실해서 제 성능도 못 뽑는다는 뜻이네요. 차라리 두께 포기하고, 수냉으로 밝기 확실히 올린 제품 나오면 좋겠네요.
  • 화질번인 2019/06/21 20:05 # 삭제

    온도에 따라 밝기 제어를 한다면, 주변 온도에 따라 밝기가 달라질 수 있겠네요. 누가 실험해보면 재밌겠네요.
  • 로리 2019/06/21 20:13 #

    판넬에 냉각이 부실하진 않을껍니다. 다만 파나소닉이 훨씬 균일하게 냉각을 하는 형태로 간다는 거죠.
  • 화질번인 2019/06/21 20:38 # 삭제

    휴대용 제품도 아닌데, 냉각 때문에 제 성능을 못 뽑다니요. 냉각을 (살짝) 개선해서 성능을 올릴 수 있다면, (파나소닉 보기엔) 부실한 거지요. 엘쥐도 이걸 보고, 순정 판넬 냉각을 보강하길 바랍니다.
  • 로리 2019/06/21 20:40 #

    그래서 파나소닉 제품 가격이 60만엔이라.. 그 정도까지 가격 인상의 요인은 아니라고 보는 거겠죠. 부족하다고 하면 타 업체에서 셀상으로 사서 파나처럼 하면 되는 거고요, 당연히 파나소닉이랑 엘지디랑 저걸 봤으니 차기 제품에서는 상당히 신경 쓰겠지만 뭐 한계점은 있을꺼라 봅니다. 단가나 슬림화 문제가 분명히 있으니까요
  • 화질번인 2019/06/23 19:38 # 삭제

    밝기를 올려서 번인이 빨라졌을까 걱정 되네요. 파나소닉에서 확인 다 했겠지요? rtings 등에서 실험해보면 좋겠네요. 같은 판넬 쓴 엘쥐, 파나소닉 가져다 놓고, 번인 비교.
  • ㅇㅇ 2019/06/23 17:25 # 삭제 답글

    OLED 내에서도 특별한 화질이면,
    현대 디스플레이 정점에 있다고 봐도 무방하겠습니다.
    다만 77인치 출시 안 하는 건가요?
    사이즈가 아쉽네요.
  • 로리 2019/06/23 19:12 #

    77인 하프컷 라인에서 소수만 나오는 지점도 있지 않나 싶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8 대표이글루_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