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아이소셀 이미지 센터 티처영상을 보면서 울었다, 찍사 이야기



삼성전자가 드디어 1억 800만 화소의 스마트폰용 이미지 센서에 티처영상도 올리고 아무래도 내년에 발표할 갤럭시 S11를 위해서 마켓팅을 열심히 준비 중이구나 이런 느낌이 들게 합니다. 해당 영상을 보면 ISOCELL Bright HMX 센서의 여러 기술들, 초고해상도라는 점이나, BSI(후면조사형) ISOCELL PLUS 기술을 사용한 픽셀간의 간섭 저하, 테트라셀 기술을 이용해서 노이즈를 줄이고 감도를 늘린다던가 슈퍼 PD(Super Phase Detection) 기술로 위상차 센서를 넣어서 자동촛점을 제공한다던가 좋은 기술적 지점들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향후 삼성 갤럭시 S11 의 티처영상이기도 해서 기분이 좋았습니다.

그리고 이런 기업들이 그렇듯 당연히 기업이미지 제고를 위한 프로파간다(?) 영상도 만들어서 올리는데요... 이걸 보면서 여러가지 다른 의미로 울었는데요..



평범하게 필름 시절처럼 가족의 추억을 삼성 아이소셀 센서의 스마트폰으로 담자라는 좋은 이미지 광고인데.... 처음 시작부터 나오는 카메라가 삼성.. 아니 미놀타 카메라 입니다.



여기서는 어떻게 파인더 헤드 부분에 삼성 마크 달린 카메라를 가져왔는데.. 이 삼성 있는 것은 특정한 한정판이란 이야기가 있던데 그걸 어찌 구해서 미놀타 시절을 지우고 있습니다. 정작 한국에서도 미놀타를 팔았는데 말이죠.



사실 미놀타는 코니카 그룹에 합병되어서 코니카미놀타가 되었다가 다시 소니에게 팔려서 현재 소니의 SLR과 미러리스 카메라의 근간이 되었다고 볼 수도 있습니다. 좌우지간 이 미놀타와 합작(이라지만 뭐 그냥 라이센스 생산...) 하고나서 이런 식으로 삼성이 95년 롤라이를 인수했다가 여기서 슈나이더에게 슈나이더 렌즈 기술만 쏙 가져가고 브랜드 매각해버리고 GX-1 만들었다가 펜탁스랑 다시 합작해서 DSLR 만들고 독자 미러리스 만들었다 버리고.. 좌우지간 저 영상 시간대 맞춘다고 어찌 미놀타 시절에 삼성 한정판까지 가져와서 삼성의 히스토리나 역사성을 만들려고 하는 것 보면 웃기긴 합니다.. 정작 저런 마운트들 다 버리고 튄게 삼성인데 말이죠. (정작 저 시대를 생각하면 X300은 신품일텐데 이전 삼별마크가 지워져 있는 것도 웃기고...)

뭐 어찌되었건 시대는 카메라에서 스마트폰으로 변해갑니다. 원하건 원하지 않건 말이죠

덧글

  • 에스j 2019/12/18 17:17 # 답글

    앗...이번 주에 사망선고 내리고 장식품으로 보관하게 된 x300을 이렇게 보게 되는군요. ㅠ_ㅠ 렌즈가 좋아야 좋은 카메라라는 광고 문구대로 미놀타(일제) 렌즈만 살아남아 미러리스에 붙여쓰게 되었습니다. 하하하. 참, 근데 저 시대 삼성 미놀타는 라이센스 생산이 아니라 그냥 별 세 개 로고만 붙여서 판매하던 거 아닌가요? 중국처럼 합작회사로만 제품 판매가 허용되어서 아남니콘처럼 들여왔던 걸로 기억합니다만...
  • 로리 2019/12/18 17:18 #

    X300은 수출용으로 기획되어서 뭐 삼성도 하청제작(?)한 걸로 알긴 합니다.
  • 에스j 2019/12/18 17:23 #

    아하! 그럴 수도 있겠군요. 시대가 시대다 보니 원산지 표시가 안 되어있어서 뜯어봤는데도 이게 어디서 만든 물건인지 전혀 감을 잡을 수가 없었어요;;
  • ㅋㅋㅋ 2019/12/18 19:11 # 삭제 답글

    아버지가 애지중지하시던 그 카메라군요.
  • 로리 2019/12/18 23:47 #

    당대에는 카메라가 고가품이었으니까요. 지금도 10~30만원 사이에서 거래되니 ^^
  • 쮸니어 2019/12/18 20:39 # 삭제 답글

    어디서 많이 보던 카메라 같은데
  • 로리 2019/12/18 23:47 #

    미놀타 X300 입니다
  • 나그네1 2019/12/19 16:04 # 삭제 답글

    한정판 껍데기나마 삼성의 이름이 붙은 카메라니
    대충 '신성삼성제국' 시절 카메라군요(...)
  • 로리 2019/12/19 16:04 #

    T_T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9 대표이글루_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