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부마항쟁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10월 16일 오늘..

“여기 반도의 남단 부산에서 반역을 심판하는 시퍼런 분노의 칼날 세우며 억누를 수 없는 해방의 불길 솟아오르다”억눌린 우리 역사터져 나온 분노매운 연기 칼바람에도함성소리 드높았던동 트는 새벽 벌시월이 오면핏발선 가슴마다살아오는 십일육동지여 전진하자깨치고 나가자뜨거운 가슴으로빛나는 내일로

오늘 10월 16일..“여기 반도의 남단 부산에서 반역을 심판하는 시퍼런 분노의 칼날 세우며 억누를 수 없는 해방의 불길 솟아오르다”

억눌린 우리 역사 터져 나온 분노 매운 연기 칼바람에도함성소리 드높았던동 트는 새벽 벌시월이 오면핏발선 가슴마다살아오는 십일육동지여 전진하자깨치고 나가자뜨거운 가슴으로 빛나는 내일로

10월 16일 오늘..

부마항쟁의 날 입니다.우리가 이렇게 행동하며 살 수 있는 것은 이 때 고생하신 분들이 있기에 가능한 일이 아니었는가 합니다.

어떤 곳의 어떤 글을 보다가

우리의 아버지 할아버지 아저씨들은 유신을 담담히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그들은 억압에 저항했고, 그리고 그 저항이야 말로 나의 아버지와 나의 할아버지들이 의무를 다 했음을 보여줍니다. 박정희를 어쩔 수 없는 시대의 아픔으로 인정할 수도 있습니다. 또 그 당시의 한국이란 나라의 한계를 인정할 수도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박정희를 부정할 수 없는 것도 사...
1



2018 대표이글루_it